"백신 확보 늦다" 지적에 정세균 "그게 대한민국 전략"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게시판

  1. HOME >
  2. 고객센터 >
  3. 게시판
게시판

"백신 확보 늦다" 지적에 정세균 "그게 대한민국 전략"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민821 작성일21-01-14 10:36 조회2회 댓글0건

본문




정세균 국무총리가 8일 코로나19 백신 확보가 늦다는 야당의 지적에 "일방적으로 판단할 일이 아니고, 우리 대한민국은 대한민국에 맞는 전략을 갖고 있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다른 나라가 인구수의 7~8배가 넘는 백신을 확보한 이유를 묻는 야당 의원의 말에는 "그건 그 나라 가서 물어보라"라고 맞대응했다.


정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로 인한 방역실태, 백신 수급 상황 및 접종 시기에 대한 긴급현안 질의'에서 "이제 백신 접종도 시작이 중요한 게 아니라 끝이 중요하다"며 이렇게 주장했다.


강기윤 국민의힘 의원은 이미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 다른 나라를 언급하며 "방역의 끝은 실체도 없는 K방역이 아니라 백신이다. 우리나라는 언제 접종이 가능하느냐"라고 물었다.


정 총리는 "백신을 우리가 왜 맞죠"라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백신을 맞는 것은 예방하기 위해서 맞는 것"이라며 "지금 앞서 말씀하신 나라들 하루에 확진자가 몇 명 나오는지 혹시 통계를 알고 계시느냐"라고 따졌다.


강 의원은 "다른 나라들이 (코로나19 백신을) 입도, 서명할 때 우리는 무엇을 했느냐"며 "왜 다른 나라들이 (인구수의) 5~7배 백신을 매점매석하느냐"고 물었다. 정 총리는 "우리는 필요한 양을 제때 확보한다고 하는 것이 백신 확보의 전략"이라며 "5600만명분은 필요한 양을 확보했기 때문에 백신 양에 전혀 먼저가 없다는 것이 저의 판단"이라고 주장했다.


정 총리는 "현재 정부의 판단은 5600만 명분이면 현재로서는 적당한 양보다 많으면 많았지, 적지 않다라고 하는 것이 정부의 판단"이라며 "(인구수보다 많은 백신을 확보한)그 나라들은 확진자 수가 몇 명인지 확인해 보라"고 했다.


강 의원은 "백신이 치료제가 아니지 않느냐. 그런데 확진자와 무슨 관계가 있느냐"며 "그 나라의 인구수보다 7배를 확보한 이유가 뭐라고 보느냐"고 반박했다.


정 총리는 "그 나라에 가서 물어보라"며 "백신을 공짜로 주는 게 아니지 않느냐. 다 국민 세금(이다). 그러면 정부는 언제, 어느 정도의 물량을 계약하는 것이 최선인지를 판단해서 해야 하는 것"이라고 했다.


강 의원이 "지금 많은 국민이 빚을 내서라도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그렇게 생각하지 않느냐"고 묻자, 정 총리는 "백신을 2월에 맞지 않느냐"며 "그리고 빚은 가능하면 적게 내는 게 좋지 무작정 빚을 내느냐"고 말했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15&aid=0004480526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새림크린워터테크 로고
주소 : 경기도 시흥시 시화벤처로 313번지 시화공단 3사 203호 대표자 : 조종수 외 1명 Tel : 031-432-0682 Fax : 031-498-5032 E-mail : jjs360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