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와주세요" 112신고..성폭행·감금당한 여성 극적 구조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게시판

  1. HOME >
  2. 고객센터 >
  3. 게시판
게시판

"도와주세요" 112신고..성폭행·감금당한 여성 극적 구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민821 작성일21-01-08 18:31 조회3회 댓글0건

본문

신고를 받은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즉시 휴대전화 위치를 추적해 현장으로 출동하는 한편 여성에게 주변 환경을 계속 물었다.

이 여성이 "PC방인 것 같다"는 답변이 오자 동대문서 장안1파출소 직원과 형사과 강력팀, 여성청소년 수사팀 소속 경찰관들은 장안동 거리의 PC방과 전화방(성인PC방)으로 달려갔다. 불은 켜져 있는데도 문이 잠긴 전화방 1곳이 있었다.

경찰이 문을 두드리며 여성에게 문자를 보내 소리가 들리는지 묻자 "들린다"는 답신이 왔다. 즉시 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간 경찰은 바닥에 엎드린 채 쓰러져 있던 여성을 발견했다. 함께 있던 남성 2명 중 1명은 창문으로 뛰어내려 도망치다가 잠복 중인 경찰관들에게 붙잡혔다.

경찰은 30대 A씨와 40대 B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긴급체포해 서울경찰청 여성청소년과로 넘겼다. 이들은 2∼3년간 알고 지낸 사이로 알려졌다.

경찰에 신고한 여성은 지난 24일 지방에서 가출 신고된 지적장애인으로 밝혀졌다. 그는 가출한 이튿날 동서울터미널에서 이들을 처음 만난 것으로 조사됐다.


http://news.v.daum.net/v/2020122713523478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새림크린워터테크 로고
주소 : 경기도 시흥시 시화벤처로 313번지 시화공단 3사 203호 대표자 : 조종수 외 1명 Tel : 031-432-0682 Fax : 031-498-5032 E-mail : jjs3602@naver.com